in 일상 끄적끄적

시작.

첫 블로그를 설치형 테터툴즈로 시작.
호스팅 운영이 귀찮아서 이사

그 다음 블로그는 네이버 블로그, 하지만 확장성이 떨어지고 내 글이 포털에 속한다는 것이
마음에 들지 않아서 또 다시 이사.

그 다음은 구글에서 제공한 블로그.
태터툴즈 기반으로 운영되다가 갑자기 블로거로 통합되는 바람에 또 이사.
레이아웃도 별로고 폰트도 맘에 안들었음.

그 다음은 티스토리 블로그.
나름 열심히 적었는데 다시 설치형 블로그로 돌아가고 싶은 생각이 들었다.

그래서 호스팅도 신청하고, 워드프레스도 설치했건만…글 안쓰고 방치(…)

…일단 워드프레스…서비스 써보고 익숙해지믄 다시 호스팅신청할 지 결정해보기로…
여튼 시작이 반이라 했으니 올해는 열심히 글 써보자고

결론)) 귀차니즘 극복하자

Write a Comment

Comment